저축은행업계, 집중호우 피해 지원 성금 1억원 기부 
저축은행업계, 집중호우 피해 지원 성금 1억원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저축은행중앙회는 최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과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성금 1억원을 기부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성금은 전국 79개 전체 저축은행이 참여해 인명피해, 주택침수·파손 등 주거피해, 생계수단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했다. 마련된 성금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했다.

저축은행중앙회 관계자는 "앞으로도 어려움을 겪는 서민과 자영업자들에게 '항상 내 편인 저축은행'으로서 역할을 다할 것"이라며 "이번 집중 호우와 같은 재난 발생 시 이웃들이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