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금융규제 샌드박스' 전용 홈페이지 개설
금융위, '금융규제 샌드박스' 전용 홈페이지 개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금융위원회
자료=금융위원회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금융규제 샌드박스 관련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홈페이지가 개설됐다.

금융위원회는 31일 금융규제 샌드박스 전용 국문·영문 홈페이지를 개설하고 핀테크 포털을 개편했다고 밝혔다. 금융규제 샌드박스는 규제를 완화해 최장 4년 동안 새로운 금융서비스를 시범 운영하도록 한 제도다.

핀테크와 금융사는 신설된 금융규제 샌드박스 전용 홈페이지를 통해 △제도 소개 △제도 신청 △비즈니스 협력 △제도 성과 등 샌드박스 관련 기능을 원스톱으로 이용할 수 있다.

또 그동안 각각 운영돼 온 핀테크지원센터 홈페이지와 핀테크종합포털을 하나로 통합한 핀테크 포털 및 6개 플랫폼도 구축했다. 6개 플랫폼은 핀테크 관련 △투자 △해외 진출 △일자리 매칭 △금융혁신지원 △교육 △박람회 등이다.

금융위는 관계자는 "앞으로도 금융규제 샌드박스 홈페이지와 핀테크 포털을 지속 업데이트해 핀테크 기업의 성장을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