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G신용정보, 100대 일자리 으뜸기업 선정
MG신용정보, 100대 일자리 으뜸기업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9일 고용노동부 서울남부지청에서 양승철 고용노동부 서울남부지청장과 송호선 MG신용정보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MG신용정보)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새마을금고중앙회 자회사인 MG신용정보는 '2020년 대한민국 100대 일자리 으뜸기업'으로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대한민국 100대 일자리 으뜸기업은 고용노동부가 2018년부터 일자리 창출에 앞장 선 기업과 기관을 선정해 포상하는 자리다.

MG신용정보 측은 여성·고령자·청년·장애인 등에 대한 일자리 배려 노력과 일자리 질 개선실적을 인정받았다고 설명했다. MG신용정보의 여성근로자 수는 2018년 830명에서 2019년 1103명으로 273명이 증가했으며 여성근로자 비율은 85.2%다. 

청년근로자의 경우 2018년 160명에서 2019년 257명으로 60% 이상 증가했고, 장애인 근로자는 2019년 23명으로 늘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