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민사경, 쇳가루 나온 '시서스 분말' 해외직구 대행자 수사
서울 민사경, 쇳가루 나온 '시서스 분말' 해외직구 대행자 수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넷 유통 허벌힐스·아유르베다 제품서 기준치 20배 이상 검출 
한 인터넷쇼핑몰의 허버힐즈(HERBA HILLS) 시서스 분말 광고 (사진=서울시) 
한 인터넷쇼핑몰의 허버힐즈(HERBA HILLS) 시서스 분말 광고 (사진=서울시)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서울시 민생사법경찰단(민사경)이 기준치 이상 쇳가루(금속성이물)가 나온 '시서스(Cissus) 분말'의 해외직구 대행자에 대한 수사에 나섰다. 23일 서울시에 따르면, 시 민사경이 올 3~6월 온라인쇼핑몰에서 해외직구 방식으로 산 시서스 분말 6종의 성분을 검사기관(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을 통해 확인한 결과 2종에서 쇳가루가 다량 검출됐다. 

시서스는 인도를 비롯한 열대지방에서 자라는 포도과 다년생 덩굴식물이다. 시서스 추출물은 체지방 감소에 도움을 줄 수 있어 다이어트 제품 원료로 쓰인다.  

시서스 분말은 우리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식품 원료로 인정하지 않는다. 다만, 체지방 감소에 도움을 준다는 기능성을 인정해, 시서스 추출물만 건강기능식품 허가를 내준다. 시서스 추출물이 아닌 분말은 국내에서 판매를 금지  하고 있다.

온라인쇼핑몰에선 해외직구 방식으로 팔리는 시서스 분말을 '100% 유기농'이라고 소개한다. 그러나 서울시 민사경은 "이번에 성분을 검사한 제품들에서는 쇳가루가 검출되었을 뿐만 아니라 제조국도 불명확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의 분석 결과를 보면, 제조사가 허벌힐스(HERBA HILLS)인 '인도산 유기농' 시서스 분말에서 중금속이물 235㎎/㎏이 나왔다. 국내 금속성이물 허용 기준치(10㎎/㎏)보다 23배 많은 양이다. 제조사가 아유르베다(Ayurveda)인 시서스 분말에서 나온 중금속이물도 242㎎/㎏에 이른다. 

서울시 민사경은 "부정식품 모니터링 중  '인도산  유기농 100%로 천연성분의 물질로 구성된 식욕억제제로 다이어트에 효과가 있다'고 광고하지만 이를 구매·취식한 소비자들이 혀 마름, 두근거림, 목 이물감과 따끔거림 증상을 개인 블로그나 커뮤니티 사이트 등을 통하여 호소하고 있어 수사에 착수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