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한화에너지, 미국 태양광 발전 사업 수주
중부발전-한화에너지, 미국 태양광 발전 사업 수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볼더시 태양광 발전 사업 현장 (사진=한국중부발전)
미국 볼더시 태양광 발전 사업 현장 (사진=한국중부발전)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한국중부발전과 한화에너지는 미국 네바다주에서 추진중인 볼더 태양광 3단계 발전사업 전력구매계약(PPA)을 '네바다 에너지'와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볼더 태양광 3단계 발전 사업은 네바다주 내 연간 3만6000가구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대형 프로젝트다. 태양광 129㎿와 에너지 저장장치(ESS) 232메가와트시(㎿h)로 구성됐다.

중부 발전은 이 사업을 위해 2012년 미국 내 KOMIPO 아메리카'를 설립하고 현지 태양광 기업인 선파워와 1단계 100㎿, 2단계 50㎿를 2017년 1월 준공했다.

이번 3단계 발전 사업은 한화에너지와 파트너십을 통해 진행된다. 한화 에너지는 네바다주 전력회사인 네바다 에너지와 500㎿ 이상 전력 구매계약을 체결, 개발을 진행한 경험이 있다.

자회사인 '174파워글로벌'을 통해 이번 사업의 개발부터 자금 조달, 발전소 운영까지 전 분야를 직접 수행한다. 174파워글로벌은 이번 사업을 포함해 북미 시장에서 PPA 체결 기준 2GW, 개발기준 10GW 이상의 프로젝트를 보유하게 됐다.

중부발전 관계자는 "경쟁이 치열한 미국 태양광 시장에서 한국기업의 동반 진출이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성공적으로 사업을 마치면 후속 수주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인섭 한화에너지 대표이사도 "이 프로젝트는 민간기업과 공기업의 공동개발 사업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면서 "미국 내 한국 에너지 기업의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하는 계기로 삼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