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란 프리짓, 한국타이어로 '2020 스텔반 살가르 랠리' 우승
투란 프리짓, 한국타이어로 '2020 스텔반 살가르 랠리' 우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험난한 주행 조건, 노면 상황 극복"
(사진= 한국타이어)
(사진= 한국타이어)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의 랠리용 레이싱 타이어를 장착한 투란 프리짓 선수가 지난 18~19일까지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린 '2020 스텔반 살가르 랠리' 최상위 클래스인 'RC2 클래스'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랠리 대회는 극한의 기후 환경에 대응하여 험난한 코스를 완주해야 하는 도전적인 모터스포츠 대회다. 레이싱 전용 서킷이 아닌 포장 도로와 비포장 도로가 섞인 복합 노면을 오랜 시간 주행하기 때문에 급격한 노면 변화에 대응하는 타이어의 민첩성과 강력한 내구성이 중요하다.

이번 대회는 이틀 동안 헝가리, 슬로바키아, 체코 등 인접 3개 국가의 지역 랠리 경기를 헝가리에 위치한 328.3km 코스에서 최종 승자를 가렸다. 87대의 참가 차량 중 31대의 리타이어 차량이 발생했지만 한국타이어의 안티-펑크(Anti-Puncture) 성능이 중요한 역할을 하며 미쉐린, 피렐리 등 글로벌 경쟁사 타이어를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전 세계 약 40여 개의 글로벌 모터스포츠 대회에 레이싱 타이어를 공급하거나 참가팀을 후원하며 글로벌 모터스포츠 문화 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최근에는 세계 최고 권위의 전기차 레이싱 대회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에 3세대(Gen3) 경주차가 도입되는 2022~23 시즌부터 전기차 타이어를 독점 공급할 파트너로 선정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