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너지 "모일수록 더 많은 코로나 영웅들에 '행복에너지' 전달"
SK에너지 "모일수록 더 많은 코로나 영웅들에 '행복에너지'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까지 SK오일로패스 시즌2 진행···현재 5만3000여명 참여
조경목 사장 "국민들의 '선한 영향력' 전달되도록 응원 부탁"
조경목 SK에너지 사장 (사진=SK이노베이션)
조경목 SK에너지 사장 (사진=SK이노베이션)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SK에너지가 국민들의 '선한 영향력'을 코로나19 사태의 영웅들에게 전달하는 'SK오일로패스 시즌2'를 진행하고 있다.

조경목 SK에너지 사장은 "국민들의 응원이 많아질수록 코로나 영웅들에게 더 많은 행복에너지가 전해진다. 국민들의 '선한 영향력'이 코로나 영웅들에게 많이 전해질 수 있도록 응원 부탁 드린다"며 'SK오일로패스 시즌2'에 대해 설명했다.

SK오일로패스는 응모자에게 주유권을 지원하는 이벤트성 캠페인이다. 지난해 시즌 1에서는 25~35세 응모자를 대상으로 추첨해 20만원 한도로 SK주유소에서 무료 주유할 수 있는 SK오일로패스 카드를 제공했다. 캠페인 시작 일주일만에 응모자가 13만여명에 달할 정도로 화제가 됐다.

올해 SK오일로패스는 응모자 본인 대신 코로나 지속 상황에서 소임을 다 하고 있는 의료진과 자원봉사자 등 '코로나 영웅'에게 혜택이 돌아간다. 본인인증 수준의 간단한 정보를 입력하면 한번에 1리터씩 최대 10리터까지 감사 에너지를 코로나 영웅들에게 후원하는 식이다.

후원한 에너지는 정부 관계부처로부터 추천을 받은 영웅들에게 10만원 상당의 SK오일로패스로 전달될 예정이다. 캠페인 참가자가 늘어날수록, 후원 에너지가 많아질수록 SK오일로패스를 받을 수 있는 코로나 영웅들도 늘어난다. 현재까지 5만3000여명이 참여했으며 오는 22일까지 캠페인이 진행된다. 

후원 코로나 영웅은 △감염에 취약한 노인들을 케어하는 '요양보호사' △바이러스에 직접 노출되지만 진단에 사력을 다하는 '임상병리사' △코로나 최전선에서 의심환자 검사·확진자 치료를 하는 '의사' △격리병동에서 코로나 환자들을 24시간 밀착 관리하는 '간호사' 등 4가지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후원할 영웅은 참여할 때마다 바꿀 수 있다.

13일 오후 12시 현재 요양보호사에 1만3915리터, 임상병리사에 1만4442리터, 의사에 1만1808리터, 간호사에 1만3388리터가 적립됐다. 후원현황은 홈페이지를 통해 30분 단위로 업데이트되고 있다.

'선한 영향력'을 보여주기 위한 유명인들의 SK오일로패스 참여도 이어졌다.

방송인 유병재 씨는 본인의 SNS를 통해 "코로나19  최전선에서 밤낮으로 애써주시는 의료진들을 위해 SK에너지에서 캠페인을 진행중"이라며 "함께 응원해주세요"라며 SK오일로패스를 소개했다.

방송인 유병재씨는 본인의 SNS를 통해 SK에너지의 'SK오일로패스' 참여를 독려했다. (사진=유병재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유병재씨는 본인의 SNS를 통해 SK에너지의 'SK오일로패스' 참여를 독려했다. (사진=유병재 인스타그램 캡처)

SK에너지 관계자는 "지난해 SK오일로패스가 25-35 청춘들의 열정을 응원했다면, 이번 시즌2는 전국민이 코로나 영웅들에게 국민들의 감사를 전하는 것"이라며 "서로에게 전해지는 행복에너지의 선순환을 통해 궁극적으로 모두에게 힘이 되는 사회안전망(Safety Net) 구축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SK오일로패스는 코로나로 지친 국민들을 응원한다는 취지 아래 캠페인 참여자에 대해서도 1000명을 추첨해 10만원 상당의 오일로패스를 지급할 예정이다.

또 캠페인 선정 과정에 발급받은 후원인증서를 본인 SNS에 공유하면 5만명을 추첨해 이마트 1만원 할인권도 제공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