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자회사형 GA '신한금융플러스' 설립
신한생명, 자회사형 GA '신한금융플러스' 설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생명)
(사진=신한생명)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신한생명은 보험판매 전문회사 '신한금융플러스'를 지난달 23일 설립했다고 9일 밝혔다.

신한생명이 최초 납입 자본금 200억원 전액을 출자했다. 대표로는 이성원 전 신한생명 전략기획팀장을 선임했다.

월중 영업개시를 목표로 하고 있는 신한금융플러스는 향후 점진적으로 최적화된 인공지능(AI)기반 상품 추천 시스템을 도입해 금융 소비자보호 중심의 경영을 추진할 계획이다. 표준화된 영업 모델을 통해 차별화된 완전판매 프로세스도 구축한다. 

신한생명이 별도의 보험판매 전문회사를 설립한 것은 보험 판매 시장의 무게중심이 점차 법인대리점(GA)으로 이동하는 추세를 따른 것으로 업계는 분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