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품] 신한카드 '마이카 카드'
[신상품] 신한카드 '마이카 카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카드)
(사진=신한카드)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신한카드는 자동차 전용 상품인 '신한카드 MY CAR(마이카 카드)'를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마이카 카드로 자동차를 구매하면 구매 방식과 상관없이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일시불 또는 12개월 미만 단기 할부로 신차 구매시 구매금액의 0.2%를 최대 10만원 내에서 캐시백 해준다.

12개월 이상 장기 할부와 할부금융, 장기렌터카, 리스 등 오토금융을 이용한 경우는 차량 구매금액과 전월 카드 이용금액에 따라 매월 최대 4만원의 캐시백을 받을 수 있다.

또 모든 주유소 및 충전소에서 휘발유 주유 혹은 LPG를 충전할 경우 휘발유는 리터당 80원(경유는 휘발유가 환산 적용), LPG는 리터당 40원을 월 최대 15만원 한도 내에서 할인받을 수 있다. 더불어 전기차 충전시에도 충전 금액의 30% 할인(월 1만원 한도)도 제공한다.

차량 정비 업체(스피드메이트, 오토오아시스, 현대 블루핸즈, 기아 오토큐) 이용시 2만원 할인, 주차·카카오T 대리운전 이용시 2000원을 할인해 준다. 마이카 카드 전용 하이패스 카드를 발급받아 사용할 경우에는 월 1회에 한해 1000원 할인 혜택도 있다.

연회비는 국내 전용 2만7000원, 해외겸용(마스터) 3만원이다. 하이패스 카드도 동시 신청해 발급받을 수 있고 연회비는 2000원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고객 생애 주기에서 자동차 구매는 의미 있는 시점으로 볼 수 있으며, 자동차 구매 혜택과 더불어 보다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