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스카이레이크, 두산솔루스 매각 MOU 체결
두산-스카이레이크, 두산솔루스 매각 MOU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동대문의 두산타워 전경. (사진=두산)
서울 동대문의 두산타워 전경. (사진=두산)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두산이 두산솔루스㈜ 지분 매각과 관련해 7일 사모펀드인 스카이레이크인베스트먼트㈜와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8일 공시했다.

두산 측은 추후 구체적인 내용이 결정되면 재공시하겠다고 밝히며 매각 가격이나 조건 등에 대해서는 공개하지 않았다.

앞서 두산그룹은 전자·바이오 소재 사업을 주력으로 하는 두산솔루스 지분을 매각하기 위해 스카이레이크와 협의해왔다.

두산솔루스는 ㈜두산(17%)과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등 주요 주주를 포함한 특수관계인(44%)이 총 61%를 보유하고 있다. 매각가는 7000억원 수준으로 거론된다.

두산그룹은 대기업들을 상대로 매각에 나섰으나 예비입찰에 매수 희망자들이 대거 불참하는 등 흥행에 실패했다. 매각 작업이 지지부진하자 스카이레이크와 다시 접촉한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