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4~5일 수박 크기 상관없이 1통에 7000원 
이마트, 4~5일 수박 크기 상관없이 1통에 7000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정 물량 초저가 판매 '리미티드 딜' 기획···매달 10여 가지 상품 준비
2일 오전 서울 용산구 한강로 이마트 용산점 농산 매장에서 모델들이 '리미티드 딜' 할인행사를 알리고 있다. (사진=이마트)  
2일 오전 서울 용산구 한강로 이마트 용산점 농산 매장에서 모델들이 '리미티드 딜' 할인행사를 알리고 있다. (사진=이마트)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이마트는 2일 한정 물량 상품을 초저가에 판매하는 '리미티드 딜'을 처음 선보였다. 리미티드 딜에 대해 이마트는 "오프라인 매장을 찾는 소비자를 위해 '가격투자' 개념으로 기획한 한정 물량 할인 행사"라고 설명했다. 

이마트에 따르면, 사전 기획과 자체 마진 축소를 통해 매월 10여 가지 리미티드 딜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첫 리미티드 딜 상품으론 수박, 계란, 양파, 멸치 등 12종을 준비했다. 이 중 15만통 준비한 수박('미니수박'과 '잘라파는 수박' 제외)은 오는 4~5일 전국 이마트 점포에서 행사카드로 결제할 경우 무게와 품종에 관계없이 1통당 7000원에 살 수 있다. 

수박을 뺀 첫 리미티드 딜 상품은 2일부터 물량이 동날 때까지 가격을 유지한다. 품목별 가격은 '알찬란'(30개) 1판(16만판 한정) 2780원, 국산 종자로 재배한 'K-스타 왕양파'(2.5㎏) 1봉(12만봉 한정) 1980원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