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서울 동대문구에 '맘편한 놀이터' 선물
롯데, 서울 동대문구에 '맘편한 놀이터' 선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휘경동 새싹마을마당 13호점 완성···흥미 유발할 수 있는 '폐쇄형' 설계 
2일 서울 동대문구 휘경동 새싹마을마당에서 오성엽 롯데지주 사장(오른쪽)과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이 맘편한 놀이터 13호점 현판을 들어 보이며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롯데지주) 
2일 서울 동대문구 휘경동 새싹마을마당에서 오성엽 롯데지주 사장(오른쪽)과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이 맘편한 놀이터 13호점 현판을 들어 보이며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롯데지주)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롯데그룹이 열세 번째 '맘(mom)편한 놀이터'를 서울 동대문구에 선사했다. 2일 롯데는 서울 휘경동 새싹마을마당에서 이날 오성엽 롯데지주 커뮤니케이션실 사장, 안규백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김연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맘편한 놀이터 13호점 개장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  

롯데에 따르면, 맘편한 놀이터는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곳을 만들어 주기 위한 사업으로, 2017년 8월 부산 동래구에 1호점을 완성했다. '맘편한'은 롯데가 엄마의 마음이 편안한 세상을 만들겠다는 뜻을 담아 2013년 처음 선보인 사회공헌 브랜드다. 
 
열세 번째 맘편한 놀이터는 미로 형태 동선 등 아이들의 흥미 유발 요소를 담아 '폐쇄형'으로 설계했다. 휘경동 새싹마을마당이 지역주민 쉼터였던 점을 반영해 '맘편한 테라스'를 꾸미고, 바닥엔 '놀이포장길'을 만들었다. 오성엽 롯데지주 사장은 "코로나19로 제약이 있지만 아이들이 맘편한 놀이터 13호점에서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날이 오기를 바란다"고 했다. 

롯데는 지난해부터 맘편한 놀이터 조성 워크숍을 열고 있다. 창의적 어린이 놀이문화 만들기에 힘을 보태기 위해서다. 열세 번째 맘편한 놀이터도 조성 워크숍에서 나온 어린이들 의견에 맞춰 완성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