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코스피 211社, 기업지배구조 보고서 공시 완료"
거래소 "코스피 211社, 기업지배구조 보고서 공시 완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한국거래소)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한국거래소가 유가증권시장(코스피) 상장법인의 2019년도 기업지배구조 보고서 의무공시 접수를 완료했다고 2일 밝혔다. 의무공시 접수를 완료한 코스피 기업은 211사로 전년(200개사)보다 11곳 증가했다.

의무 제출기업의 시가총액 합계는 약 1263조원으로 코스피시장 전체 시가총액(1476조원)의 약 85.6%를 차지했다. 이 외에도 동아쏘시오홀딩스, 동아에스티, 포스코강판, 한솔로지스틱스, 한솔제지, 한솔테크닉스, 한솔피엔에스, 한솔홀딩스, 한솔홈데코, 무림P&P 등 10개사가 자율적으로 기업지배구조 보고서를 공시했다.

한국거래소는 최근 개정된 가이드라인 준수 여부 및 기재누락․오기재 여부 판단을 위해 전수점검을 실시해 보고서 작성 우수기업을 선정․포상할 계획이다. 다만 올해는 지배구조보고서 공시 의무화 2년차인 점을 감안해 기재 또는 설명이 미흡한 보고서에 대해서는 정정공시 등을 통해 보고서의 충실도를 제고할 계획이다.

한국거래소 관계자는 "상장기업 지배구조에 대한 정보공개가 기업경영의 투명성 제고 및 ESG 투자가 활성화 돼 궁극적으로 기업가치 향상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를 위해 시장참가자들과 지속적인 의사소통을 통해 상장법인의 작성부담 경감 및 국내 지배구조 관련 공시의 국제적 정합성 제고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