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디오스 전기레인지, 인덕션 화구 인기몰이···판매량 비중 80%"
LG 디오스 전기레인지, 인덕션 화구 인기몰이···판매량 비중 8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디오스 인덕션 전기레인지(BEF3MT) (사진=LG전자)
LG 디오스 인덕션 전기레인지(BEF3MT) (사진=LG전자)

[서울파이낸스 오세정 기자] LG전자는 디오스 전기레인지가 인덕션 화구를 앞세워 인기를 얻고 있다고 2일 밝혔다.

올해 들어 디오스 전기레인지 구입 고객 중 80%가 인덕션 화구가 2개 이상인 제품을 선택했다. 

해당 제품인 3구 인덕션 전기레인지와 인덕션 화구가 2개인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의 판매량 비중은 2018년 50%에서 지난해 70%, 올해는 80%까지 증가했다.

기존 하이라이트는 원적외선으로 상판을 데워 용기에 열을 전달하는 반면, 인덕션은 자기장이 상판을 통과하며 직접 용기에 열을 발생시키는 방식이라 열 손실이 적고 조리를 빠르게 할 수 있다.

이런 장점으로 인덕션을 선호하는 고객이 늘고 있다. LG전자는 수요에 맞춰 인덕션 화구가 2개 이상인 제품을 늘리고 있다.

지난해 말에는 독일 특수유리전문업체 쇼트사의 '미라듀어 글라스'를 적용한 최고급 전기레인지 라인업에 인덕션 화구가 2개인 하이브리드 모델을 추가했다.

LG 디오스 인덕션은 고화력과 안전성, 에너지 효율성 등을 갖췄으며 스마트 인버터 IH 코일에 대해 10년간 무상보증을 한다.

윤경석 LG전자 H&A사업본부 키친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부사장은 "디오스 전기레인지처럼 고객이 더 편리하고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프리미엄 주방가전 시장을 지속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