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직원, 서울역 빌딩서 투신···경찰 "동기 파악 중"
LG전자 직원, 서울역 빌딩서 투신···경찰 "동기 파악 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오세정 기자] LG전자 한 직원이 서울 중구 서울역 부근 LG전자 건물에서 투신해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27일 업계와 남대문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2시34분께 서울 중구 LG서울역빌딩에서 LG전자 사원 A씨(여, 26세)가 투신해 사망한 채 발견됐다.

LG전자 내 한 지원본부 사원으로 근무하던 A씨는 해당건물 17층에서 투신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약 8년 정도 우울증과 거식증을 앓고 있던 것으로 나타났으며, 유서 등은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런 사실과 CC(폐쇄회로)TV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망 동기를 파악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