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당국, '사이버 보이스피싱 예방 체험관' 운영
금융당국, '사이버 보이스피싱 예방 체험관'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서울파이낸스 DB
사진=서울파이낸스 DB

[서울파이낸스 남궁영진 기자]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오는 28일 온라인에서 열리는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20'행사에서 '사이버 보이스피싱 예방 체험관'을 개설,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열리는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20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올해 온라인으로 전환했다.

체험관에는 우선 보이스피싱 음성(그놈 목소리)과 대처 사례 음성(똑똑한 대처법), 피해금 환급피해 등 구제 절차, 지급정지 등이 소개돼, 보이스피싱에 대한 경각심을 유도한다.

금융소비자가 이용할 수 있는 다양한 보이스피싱·금융사기문자 방지 앱과 기술도 전시될 예정이다. 금감원과 한국인터넷진흥원 등이 공동으로 구축한 은행사칭 대출사기스팸문자 차단 시스템도 소개된다.

이와 함께 보이스피싱에 대한 관심과 주의를 유도하는 '상식 퀴즈 이벤트도 연다. IBK기업은행이 주관하며, 사은품도 증정한다. 

금감원 관계자는 "체험관은 다양하고 혁신적인 보이스피싱·금융사기문자 방지 앱과 기술을 탐색하고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라며 "기술을 통한 '보편적 소비자 보호'의 시발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