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4차 산업혁명 산학기술협력 본격 추진
한수원, 4차 산업혁명 산학기술협력 본격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에너지 분야 등 중앙대와 산학기술협력 워크숍
정재훈 한수원 정재훈 사장(오른쪽)과 박상규 중앙대 총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한수원)
정재훈 한수원 정재훈 사장(오른쪽)과 박상규 중앙대 총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한수원)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은 중앙대학교와 4차 산업혁명 산학기술협력 기반 강화를 위해 산학기술 협력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22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워크숍에서 한수원은 현재 추진 중인 4차 산업혁명 마스터플랜과 로봇 기술개발 및 활용 등에 대해서, 중앙대는 스마트 에너지 시티를 주제로 각각 발표했다. 이어 두 기관은 4차 산업혁명 기술과 관련해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한수원은 지난 3월 4차 산업혁명 추진 중장기 로드맵을 수립하고 본격적으로 '디지털 한수원'으로 전환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중앙대와 기술협력이 신기술 개발의 촉매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중앙대는 국내 최초 에너지 자립 도시 구축을 목표로 인공지능(AI)기반 에너지 공유 데이터 센터를 설립하는 등 학계에서 4차 산업혁명 기술의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두 기관이 모범적인 산학협력 관계 구축을 통한 지속적인 기술 교류로 함께 발전해나가길 기대한다"며 "한수원은 신에너지 확장 시대를 맞아 가시적인 4차산업 혁신 성과를 창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