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IMCAS 웨비나 열어 '나보타' 자랑
대웅제약, IMCAS 웨비나 열어 '나보타' 자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상황서 세계 전문가들과 소통···글로벌 톡신 브랜드 입지 다질 것"
대웅제약이 20일 주최한 국제미용성형학회(IMCAS) 아카데미 웹 세미나(웨비나)에서 최원우 웰스피부과 원장이 '톡신과 필러 복합시술을 통한 확대된 모공 축소 시술법'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대웅제약) 
대웅제약이 20일 주최한 국제미용성형학회(IMCAS) 아카데미 웹 세미나(웨비나)에서 최원우 웰스피부과 원장이 '톡신과 필러 복합시술을 통한 확대된 모공 축소 시술법'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대웅제약)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대웅제약이 20일 국제미용성형학회(IMCAS) 온라인 강의 플랫폼(IMCAS 아카데미)에서 실시간 웹 세미나(라이브 웨비나)를 열어 '나보타'의 우수성을 알렸다. 나보타는 대웅제약이 자체 개발한 보툴리눔 톡신 제제(보톡스)다. 

22일 대웅제약에 따르면, 매년 국제미용성형학회 심포지엄에서 직접 나보타를 선보였다. 하지만 올해는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탓에 세계 미용·성형외과 의료진 약 1700명을 상대로 웨비나를 열었고, 미국 피부과 전문의(헤마 선다람)와 한국 피부과 전문의(최원우 웰스피부과 원장)를 앞세워 나보타 시술법 등을 소개했다.  

헤마 선다람은 '리프팅과 피부결 증대를 위한 보툴리눔 톡신 활용 시술법'을 알려줬다. 그는 "효과적이고 안전한 시술 결과를 위해 지속적인 학습과 교류가 중요하다"면서 "대웅제약의 보툴리눔 톡신 제제는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통해 효능과 안전성이 입증된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최원우 웰스피부과 원장은 '톡신과 필러 복합시술을 통한 확대된 모공 축소 시술법'을 발표했다. 최 원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교류가 단절된 상황에서 대웅제약 주최 라이브 웨비나 같은 기회를 통해 세계 의료진들이 올바른 제품 선택을 할 수 있도록 학습과 교류가 확대돼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박성수 대웅제약 나보타사업본부장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세계 전문가들과 소통을 확대하고 나보타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이번 IMCAS 웨비나를 준비하게 됐다. 까다로운 선진국 규제기관 승인을 통해 입증 받은 제품력을 기반으로 글로벌 톡신 브랜드 입지를 다져 나갈 것"이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