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사, 트루스위트·상쾌환·서브큐 사업 '비대면 마케팅' 박차
삼양사, 트루스위트·상쾌환·서브큐 사업 '비대면 마케팅' 박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소비자와 직접 만나기 어려워" 식품 브랜드별 온라인 소통 강화
(사진=삼양사)
삼양사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식품 브랜드별로 비대면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 (사진=삼양사)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삼양그룹의 식품·화학 계열사인 삼양사는 22일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식품 브랜드별 비대면(온택트) 마케팅을 힘을 기울인다고 밝혔다. 

삼양사에 따르면, 당 브랜드 '트루스위트' 쪽은 매실 철을 맞아 브랜드 공식 홈페이지에 자일로스 설탕을 활용한 매실청 요리법을 소개하고 6월7일까지 퀴즈 이벤트를 벌인다. 자일로스는 인체 내에서 설탕분해효소 활성을 억제해 설탕의 흡수를 줄여준다고 알려졌다. 트루스위트 자일로스 설탕은 일반 설탕과 동일한 단맛을 가져 각종 요리는 물론 커피, 음료, 제과, 제빵 등에 활용할 수 있다. 

숙취해소 브랜드 '상쾌환' 쪽은 새 TV 광고('상쾌환 아니면 상쾌환' 편) 방영을 기념해 브랜드 공식 홈페이지에서 아이패드 등을 경품으로 내걸고 퀴즈 이벤트를 마련했다. 지난달엔 '상쾌환 스틱형 스타일' 이벤트도 열었다.

식자재 유통사업 브랜드 '서브큐' 쪽은 코로나19 극복을 기원하며 '마음을 전해 봄'이란 댓글 이벤트를 오는 25일까지 브랜드 공식 홈페이지에서 연다. 코로나19와 싸우는 의료진을 비롯해 소상공인, 가족, 친구 등에게 사랑과 감사하는 마음을 댓글로 남겨 당첨되면 무띠 토마토 소스, 트루스위트 알룰로스 등을 받을 수 있다. 

삼양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소비자와 직접 만나기가 어려워지면서 온라인을 통한 소통이 더욱 중요해졌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실시간 온라인 방송 등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온택트 마케팅을 강화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