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충북도·청주시, 다목적방사광가속기 구축지원 협약
과기부·충북도·청주시, 다목적방사광가속기 구축지원 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지자체 협의회 구성···2022년~2027년 9980억원 투입
(왼쪽부터)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한범덕 청주시장이 협약서 서명을 마치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왼쪽부터)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한범덕 청주시장이 협약서 서명을 마치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충청북도, 청주시는 21일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구축 지원을 위한 과기정통부-충청북도-청주시 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과기정통부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최기영 장관과 이시종 충북도지사, 한범덕 청주시장은 첨단산업기술 확보와 선도형 기초원천 연구를 위한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조기 구축을 위해 긴밀한 협력체계 구축이 필요하다는 데 뜻을 같이했다.

3개 기관은 양해각서를 통해 △부지 확보 및 개발 △가속기 이용자 협의회 육성과 지원 △부지 내 관련 연구·산업 기반 마련 △가속기 종사인력의 주거 및 문화공간 조성 등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에는 2022~2027년 국비와 지방비 9980억원을 투입, 충북 청주시 오창읍 오창테크노폴리스산업단지에 가속기 부지 54만㎡를 확보해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1기 및 연구시설을 구축하기 위한 협력 내용 등이 담겼다.

3개 기관은 앞으로 정부-지자체 협의회를 구성, 정보 교류와 협력을 상시 유지하고, 관련 산업육성, 클러스터 조성 등에 대한 협력내용을 구체화해 나가기로 했다.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은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구축은 미래 첨단산업 분야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정책으로, 지자체 및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력하여 차질 없이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시종 충청북도 지사는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유치를 계기로 충북의 발전뿐아니라 국가차원의 첨단산업 지원과 과학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