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국민권익위,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 지원 논의
신보-국민권익위,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 지원 논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왼쪽)이 21일 신보 대구 본점에서 권태성 국민권익위원회 부위원장과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용보증기금)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왼쪽)이 21일 신보 대구 본점에서 권태성 국민권익위원회 부위원장과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용보증기금)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국민권익위원회와 손잡고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의 조속한 경영 안정화를 지원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논의는 권태성 국민권익위원회 부위원장이 코로나19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대구·경북지역의 중소기업 피해 현황을 파악하기 위해 이날 신보 대구 본점을 방문하면서 이뤄졌다.

이날 권 부위원장은 "코로나19로 경기 침체 직격탄을 맞은 중소기업에 신보가 경제의 구원투수가 돼 달라"고 당부했다.

윤 이사장은"현재 신보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비상대응체제를 가동해 중소기업 지원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미래 신사업도 착실히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