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동발전, 저소득층 청년자립 위한 창업지원
한국남동발전, 저소득층 청년자립 위한 창업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 및 일자리 지원 사업 청년 베이커리 '빵그레' 개점
한국남동발전 본사 전경.(사진=남동발전)
한국남동발전 본사 전경.(사진=남동발전)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한국남동발전은 경남 창원시 베이커리 앤(&)카페 '빵그레' 에서 저소득층 청년 자립을 위한 창업·일자리 지원사업인 청년 베이커리 '빵그레' 개점식 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20일 열린 이 행사에는 허성무 창원시장, 김봉철 한국남동발전 상임감사위원, 김인규 하이트진로 사장, 김정세 창원지역자활센터 센터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 사업은 한국남동발전의 사회적일자리 창출사업인 '코엔 잡 투게더(KOEN Job Together)'와 지역문제해결 플랫폼인 경남사회혁신플랫폼에서 주민들이 직접 발굴한 과제를 매칭해 지자체, 공기업, 민간기업, 지역자활센터 등 다양한 주체들이 협업해 청년일자리를 창출하고 사회적 경제를 확대하고자 추진한 사업이다.

남동발전은 지난해 11월 참여기관간 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창업을 위한 매장시설 및 제조설비를 지원하기로 했다. 하이트진로는 창업공간 10년간 무상 임대와 사업용 차량을 지원하고, 창원시는 행정지원, 창원지역자활센터는 사업운영을 담당해 추진해 왔다. 

청년베이커리 '빵그레'를 통해 청년일자리 5개가 창출됐고 앞으로 매장경영 안정화 이후 사회적 경제기업으로 전환해 지역 사회적 경제 확대에도 이바지 할 것으로 남동발전은 기대했다.

남동발전 관계자는 "정부 국정과제이자 사회적 이슈인 일자리 창출에 이바지하기 위해 지난 2017년부터 사회적 배려 대상자(노인, 장애인, 저소득층 등)를 대상으로 코엔 잡 투게더(KOEN Job Together) 사업을 추진해 양질의 일자리 창출하고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한 지원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