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그룹, 코로나19 봉사자에 농특산물 지원
유진그룹, 코로나19 봉사자에 농특산물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성모 유진그룹 이사(왼쪽 세번째부터)와 윤순화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사무국장, 김용희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등 관계자가 격려물품 지원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유진그룹)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유진그룹은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에 우리 농특산물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유진그룹 측은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보이지 않는 곳에서 헌신하는 자원봉사자들이 늘고 있다는 소식을 듣고 그룹 차원의 지원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자원봉사자 격려물품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도움을 주기 위해 우리 농특산물로 정했다. 특히 확진자가 가장 많아 상대적으로 피해가 컸던 경북지역의 농가를 돕고자 경상북도 농특산물 쇼핑몰 '사이소'를 통해 총 1억원 상당의 코로나19 유통피해 농특산물 및 가공식품 7520 세트를 구매했다. 지원에 필요한 재원은 유진기업, 동양, 유진투자증권, 유진저축은행 등 주요 계열사가 마련했다.

지원 대상은 방역소독, 공공장소 검역지원, 상담, 격리자 지원, 마스크 제작, 공적마스크 판매지원 등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한 봉사자들이다. 자원봉사자 1인 당 우리 농특산물 1세트를 증정하며, 대상자 선정 및 격려물품 배분은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와 전국 17개 광역시도 자원봉사센터 간 협의를 통해 내달 중순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강성모 유진그룹 이사는 "이번 지원이 코로나 사태가 장기간 계속되는 상황에서 극복을 위해 노력해 주시는 많은 분들께 위로와 힘이 되고, 나눔이 확산되는 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