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품] 팔도 '비락 바나나식혜' 
[신상품] 팔도 '비락 바나나식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팔도가 선보인 '비락 바나나식혜'. (사진=팔도)
팔도가 선보인 '비락 바나나식혜'. (사진=팔도)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종합식품기업 팔도는 '비락 바나나식혜'를 선보였다고 20일 밝혔다. 

팔도에 따르면 바나나식혜는 1993년 출시된 '비락 식혜' 브랜드 중 첫 과일 제품이다. 식혜 특유의 달콤함에 바나나 과즙을 넣어 부드러운 맛을 더했다. 식혜의 핵심인 밥알은 뺐다. 바나나맛과 밥알이 잘 어울리지 않는다는 소비자 선호도 조사 결과를 반영했다.

용기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화제가 된 '뾰로통' 캐릭터를 적용했다. 뾰로통은 '뽀로로'가 사춘기에 접어든 모습을 상상해 만든 캐릭터다. 뽀로로가 안경과 헬멧을 벗고, 뾰로통한 표정을 짓는 게 특징이다.

김기홍 팔도 음료BM팀장은 "비락 바나나식혜가 새로운 맛과 경험을 원하는 젊은 소비자에게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끊임없는 품질 개선과 차별화된 마케팅을 통해 제품 인지도와 식혜 음료시장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