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보험사기 공모 소비자 주의보 발령
금감원, 보험사기 공모 소비자 주의보 발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서울파이낸스DB)
(사진=서울파이낸스DB)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최근 급전이나 고액 일당을 미끼로 보험사기 공모자를 모집하는 사례가 증가하면서 소비자경보가 발령됐다.

19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최근 온라인서비스를 통해 보험사기 공모자를 모집하거나 보험사기를 조장하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인터넷카페·페이스북·트위터 등 온라인서비스를 이용해 '일자리·급전 필요한 분', '고액 일당 지급' 등의 광고를 가장해 자동차 보험사기 공모자를 모집한 것이 적발됐다.

또한 보험금을 많이 받기 위한 '보험 꿀팁'이라 현혹하며 특정 치료·진단을 받도록 유도하거나 실손보험으로 성형수술을 받을 수 있다는 등 보험사기를 조장하는 콘텐츠가 늘어나고 있다. 

급전·고액 일당 등을 미끼로 청소년 및 사회 초년생과 코로나19 사태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 등이 자신이 인지하지도 못하는 사이 보험사기에 연루될 우려가 있다고 금감원은 지적했다. 

향후 금감원은 보험사기를 조장·유인하는 콘텐츠에 대한 모니터링과 보험사기 기획조사를 강화할 계획이다. 

금감원 관계자는 "상식적인 수준을 벗어난 제안이나 불법적인 행위를 요구하는 경우, 보험사기를 의심해야한다"며 "보험사기로 확인될 시 포상금 최고 10억원이 지급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