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1학기 전면 비대면 수업
전북대, 1학기 전면 비대면 수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 로고
전북대 로고

[서울파이낸스 이슈팀] 전북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에 따라 1학기 강의를 모두 비대면으로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다만 대학 승인을 받은 소규모 실험·실습·실기 수업은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대면 방식으로 시행하기로 했다.

기말고사는 소규모 대면 방식을 원칙으로 하되, 평가 방법은 필기·발표 등 교수가 자율적으로 결정하도록 했다.

교육의 질을 높이기 위해 모든 교과목에 대해 과제 중심 수업을 금지하고, 교수와 학생 간 상호작용이 가능한 실시간 화상 수업을 권고했다.

다음 달 8일부터 약 3주 동안은 학생들로부터 강의 리뷰를 받아 비대면 강의 보완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전북대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재확산 조심을 보이면서 학생 보호와 지역사회 감염 예방이라는 대의적 차원에서 1학기 전체를 비대면 수업으로 진행하기로 했다"며 "학생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질 높은 수업을 위한 대안을 지속해서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