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은행, 은행 내·외부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구축
대구은행, 은행 내·외부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구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DGB대구은행
사진=DGB대구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DGB대구은행은 디지털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은행 내·외부 데이터를 분석하고 활용할 수 있는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했다고 11일 밝혔다.

해당 빅데이터 플랫폼은 지난해 8월 개발에 착수한 뒤 시범기간을 거쳐 정식으로 도입됐다. 기존의 통계 기반 시스템 대신 머신러닝(기계학습) 기반 인공지능(AI) 시스템을 도입했다. 은행 내부에 축적된 고객 정보, 거래정보, 콜센터 상담내용 등 정형·비정형 데이터 뿐만 아니라 외부 기업정보, 공공 데이터 등도 수집 및 분석할 수 있어 관리비용 절감과 효율적인 데이터 관리를 가능하게 했다.

DGB대구은행은 이번 플랫폼을 활용해 AI 상품추천 모형을 대고객 서비스에 적용할 예정이다. 비대면 채널 이용 고객의 거래 패턴과 행동 정보를 분석하는데 활용돼 실시간 마케팅 및 고객 디지털 경험 개선을 도모한다.

또 빅데이터 플랫폼 내 별도 분석용 서버를 구축해 기존의 분석 프로그램인 SAS, R, 파이썬 등을 활용한 데이터 분석을 가능하게 했다. 데이터 분석 결과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시각화 솔루션도 도입했다.

이를 통해 데이터 전문가에게는 최적화된 분석 환경을 제공하고 별도 작업 없이도 상품가입, 고객행동패턴, 채널이용 현황 등에 대한 정보를 손쉽게 분석할 수 있도록 했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통해 급변하는 금융 트렌드에 대응하고 고객 행동 분석을 통한 실시간 자동화 마케팅이 가능해졌다"며 "빅데이터와 AI 알고리듬이 추천하는 고객자산관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로보 어드바이저 플랫폼' 개발에도 착수했으며 비대면 채널 이용 고객 증대 및 전국 고객 기반 마련을 위해 AI 챗봇도 도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