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일부터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20' 온라인 개최
28일부터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20' 온라인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20 운영방안 (자료=금융위원회)
온라인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20 운영방안 (자료=금융위원회)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20'이 코로나19 여파로 오는 28일부터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150여개 기업이 참여한 가운데 '개방형 혁신(Open Innovation)'을 주제로 핀테크 관련 주요 기관의 특별 세션과 온라인 전시 등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오프닝 세션에서는 은성수 금융위원장,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영국 런던 금융특구 시장(Lord Mayor), 글로벌 핀테크 액셀러레이터 등 국내외 핀테크 주요 인사의 환영사와 축사가 진행된다.

특별세션으로 핀테크 분야 핵심 트렌드인 '개방형 혁신'과 관련한 국내외 산업동향과 분야별 세미나가 운영된다.

금융위는 '한국의 디지털금융 혁신방향'에 대해, 금감원은 레그테크 도입 활용 우수 사례 등 '레그테크·섭테크 쇼케이스'를 진행한다.

KPMG는 '2020 한국 핀테크 산업 및 정책동향', 세계은행(World Bank)은 '위기대응과 결제발전을 위한 디지털금융-세계은행의 역할', 비자-한국핀테크지원센터는 '글로벌 금융회사와 핀테크 기업 협업 성공사례 공유'를 주제로 강연한다.

이 외에도 금융결제원의 '오픈뱅킹 성과와 향후 발전방향', 금융보안원 '4차산업혁명 시대의 금융보안, 금융분야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 제공자 안정성 평가 동향', 코스콤 '금융클라우드와 금융컴플라이언스 대응' 등 세션도 마련됐다.

실제 오프라인 박람회와 비슷하게 구현된 온라인 전시장에서는 금융회사와 핀테크기업 등 약 150개 기업이 온라인 콘텐츠를 게시한다.

운영관은 핀테크 생태계관(18곳), 금융핀테크관(21곳), 핀테크 스타트업관(47곳), 핀테크 스케일업관(25곳), 빅테크관(11곳), 글로벌관(25곳) 등 6개관으로 운영된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한국핀테크지원센터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의 공동 주관으로 온라인 채용설명회도 진행된다. 주요 은행과 금융공공기관 등 14곳과 네이버페이, 카카오페이 등 20개 핀테크 기업이 참여해 40여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보이스피싱 간접체험·대처법과 보이스피싱 방지 앱·기술도 사이버 보이스피싱 예방 체험관을 통해 체험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