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숨37도 워터풀' 업그레이드 완료
LG생활건강 '숨37도 워터풀' 업그레이드 완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화곡 발효 성분 추가돼 더 강력한 수분 충전 효과 선사 
자연·발효 화장품 브랜드 숨37도(°)의 새로운 모델인 전지현 배우와 '워터-풀 스킨 타임리프 워터 젤 크림' (사진=LG생활건강) 
자연·발효 화장품 브랜드 숨37도(°)의 새로운 모델인 전지현 배우와 '워터-풀 스킨 타임리프 워터 젤 크림' (사진=LG생활건강)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LG생활건강이 자연·발효 화장품 브랜드 숨37도(°)의 '워터-풀' 라인에 대한 업그레이드를 마쳤다. 2010년 처음 선보인 숨37° 워터-풀에 대해 10일 LG생활건강은 "출시 이후 10년간 많은 사랑을 받으며 1분에 1개씩 판매되는 베스트셀러 수분 라인으로 자리매김했다"고 밝혔다. 

LG생활건강에 따르면, 이화곡 발효 성분이 추가된 워터-풀 라인은 피부 '수분길'을 열어 더욱 강력한 수분 충전 효과를 선사한다. 업그레이드를 통해 "건강하고 자연스럽게 빛나는 광채 피부를 완성해"준다는 것이다. 
 
워터-풀 라인 가운데 '스킨 타임리프 워터 젤 크림'(50㎖, 8만원대)은 각종 외부 자극으로 인해 푸석해지는 피부의 '수분 번아웃'(온풍 조건에 의해 조성된 수분 부족 현상)을 57.8% 개선해준다. '스킨 리프레싱 토너'(170㎖, 5만2000원대)와 '스킨 리밸런싱 젤 에멀전'(120㎖, 5만7000원대)은 세안 뒤 건조한 피부 관리를 돕는다. '스킨 타임리프 모이스처라이징 크림'(50㎖, 9만원대)은 편안하면서도 진한 보습 효과를 전달한다. 
 
숨 마케팅 담당자는 "워터-풀 라인은 지난해 2000억원 매출을 돌파하며 단일 라인 누적 매출 1조를 눈앞에 두고 있다. 새로운 모델 전지현과 함께 글로벌 수분 관리 라인으로 입지를 견고히 할 수 있도록 마케팅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