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야크, 강하늘 앞세워 BAC 가치 자랑
블랙야크, 강하늘 앞세워 BAC 가치 자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 금오도 배경 영상·화보 공개···'섬앤산 100' 프로그램 소재로 제작
블랙야크 브랜드 홍보대사인 강하늘 배우가 전남 여수 금오도 정상에서 '블랙야크 알파인 클럽'(BAC) 의미를 알려주는 화보. (사진=블랙야크)  
블랙야크 브랜드 홍보대사인 강하늘 배우가 전남 여수 금오도 정상에서 '블랙야크 알파인 클럽'(BAC)의 가치를 알려주는 화보. (사진=블랙야크)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아웃도어 브랜드 블랙야크가 강하늘 배우를 내세워 산행 플랫폼인 '블랙야크 알파인 클럽'(BAC)의 가치를 알린다. 강하늘은 올해 블랙야크 브랜드의 홍보대사(앰배서더)로 활동 중이다. 

3일 블랙야크는 강하늘이 BAC를 홍보하는 영상과 화보를 선보였다고 밝혔다. 블랙야크에 따르면, 이번 홍보물은 '우리의 첫 번째 BAC'란 주제로 전남 여수시 금오도에서 찍었다. BAC의 경험을 진정성 있게 전달하기 위해 강하늘이 빈찬욱·백동현 배우와 함께 금오도의 산을 오르며 추억을 쌓는 모습을 담아냈다는 것. 

강하늘과 빈찬욱·백동현은 실제 친구 사이다. 세 배우는 뮤지컬 '신흥무관학교'에서 만났고, 군 생활까지 함께했다. 특히 해설(내레이션)에도 참여한 강하늘은 대한민국의 모든 산을 걷겠다는 도전정신을 들려주며 BAC 의미를 설명한다. 

이번 영상은 지난 4월 BAC 프로그램으로 추가된 '섬앤산 100'을 소재로 삼았다. 섬앤산 100은 산과 바다가 만나는 섬의 색다른 경험을 알려주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영상을 보면, 해변 선착장 일출과 호젓한 섬 마을 정취, 푸르른 숲길, 섬 정상에서 만나게 되는 남해의 절경 등을 확인할 수 있다. 블랙야크 쪽은 "꾸밈없는 자연의 소리, 발걸음을 재촉하는 배경 음악이 한데 어우러져 분위기를 한층 끌어올렸다"고 소개했다. 

BAC는 블랙야크가 창립 40주년을 맞은 2013년, 산을 좋아하는 사람들 모임을 만들어보자는 뜻으로 기획했다. '명산 40'으로 시작된 뒤, '클린 마운틴 365'과 '백두대간 에코 트레일' 등 도전 프로그램이 추가됐다. 회원을 위해 산행을 놀이처럼 여길 수 있는 인증제를 도입하고, 오른 산의 높이만큼 블랙야크 매장에서 사용 가능한 포인트를 준다. 현재 회원은 14만명. 

강하늘이 친구들과 추억을 쌓는 BAC 영상과 화보는 블랙야크의 공식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계정에서 확인할 수 있다. 블랙야크 쪽은 "8년간 함께해온 도전단의 경험과 스토리를 더욱 진정성 있게 전달할 수 있도록 캠페인을 전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