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적 마스크 '1인3장 구매' 계속 시행
공적 마스크 '1인3장 구매' 계속 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재고보유 판매처 수·재고량, 허용 전 주와 유사한 수준"
공적 마스크 구매 확대 홍보 포스터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공적 마스크 구매 확대 홍보 포스터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코로나19 예방용 공적 마스크를 앞으로도 1인당 일주일에 3장씩 살 수 있다. 2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4월27일부터 시범 시행한 공적 마스크 1인 3장 구매를 이어간다고 밝혔다. 

식약처에 따르면, 공적 마스크 1인 3장 구매 시범 시행 기간(주중 기준) 구매자와 공급량은 전주 대비 각각 5.7%(911만명→963만명), 28.7%(2672만장→3439만장) 늘었다. 평일 평균 기준 공적 마스크 재고보유 판매처 비율이 지난주 88.0%에서 이주 86.1%, 판매처별 재고량은 지난주 319개에서 이주 294개로, 1인 3장 구매 허용 전 주와 유사한 수준임이 확인됐다. 

한편, 2~3일 공적 마스크 공급량은 총 1384만8000장으로 집계됐다. 날짜별로 보면, 2일 1113만9000장, 3일 270만9000장이 공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