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인피니그루와 보이스피싱 예방 앱 '피싱아이즈' 출시
신한카드, 인피니그루와 보이스피싱 예방 앱 '피싱아이즈'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카드
사진=신한카드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신한카드는 금융솔루션 전문기업 인피니그루와 보이스피싱(전화금융사기) 예방 무료 애플리케이션인 '피싱아이즈(Phishing Eyes)'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피싱아이즈는 금융사 이상징후탐지시스템(FDS)과 연동해 사기 피해를 예방하는 보이스피싱 공동 대응 플랫폼이다. 참여하는 제휴 금융사가 많아질수록 보이스피싱에 따른 피해를 더 촘촘히 막을 수 있는 구조로 설계됐다.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휴대폰 문자메시지와 통화 패턴, 설치된 애플리케이션 목록을 실시간으로 분석하고 보이스피싱 의심 징후를 신한카드 FDS와 연동해 고객이 보이스피싱을 인지하지 못하는 상황에서도 사기 피해를 원천 차단할 수 있다.

최근 발생하는 보이스피싱의 상당 부분이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을 이용한 범죄인 만큼 이번 피싱아이즈는 안드로이드 전용 애플리케이션으로, 안드로이드 시스템에서 최적의 보안 솔루션을 제공한다. 삼성 갤럭시스토어와 원스토어에서 애플리케이션 다운 및 설치가 가능하다.

한편, 신한카드와 피싱아이즈를 개발한 인피니그루는 신한카드의 사내벤처 및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아임벤처스(I’m Ventures)'의 스타트업으로, 지난해 12월 아임벤처스 4기 결과 발표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피싱아이즈 출시는 신한카드의 금융사기 예방 노하우와 데이터 업력에 기술력이 우수한 스타트업과의 긴밀한 협력이 더해져 만들어진 결과물"이라며 "앞으로도 신한금융그룹의 핀테크·스타트업 육성 전략과 궤를 같이해 혁신금융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