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우유, '나100%' 모델로 샘 해밍턴 가족 낙점
서울우유, '나100%' 모델로 샘 해밍턴 가족 낙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우유협동조합의 '나100%' 모델로 선정된 샘 해밍턴 가족.(사진=서울우유협동조합)
서울우유협동조합의 '나100%' 모델로 선정된 샘 해밍턴 가족.(사진=서울우유협동조합)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서울우유협동조합은 '나100%' 우유의 새로운 광고 모델로 샘 해밍턴 가족을 선정해 새로운 광고를 선보인다고 10일 밝혔다.

서울우유에 따르면, 이번 광고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천진난만한 미소로 사랑받고 있는 샘 해밍턴의 아들 윌리엄이 새끼 젖소로 변신해 샘 해밍턴과 숨바꼭질하는 모습을 담았다. 

2016년 출시한 나100%는 원유 위생등급을 결정하는 양대 축인 '체세포수'와 '세균수'를 모두 최고 등급으로 채운 우유다. 서울우유는 체세포수 1등급, 세균수 1A등급의 원유를 생산하기 위해 서울우유 전용목장에서 생산된 원유만을 등급에 따라 분리해 집유하고 있다.

윤태영 서울우유 브랜드전략본부장은 "국민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샘 해밍턴 가족이 서울우유가 지향하는 긍정적이고 밝은 이미지와 잘 부합해 신규 광고 모델로 선정하게 됐다"며 "좋은 우유를 선택하는 기준인 '체세포수 1등급' 표시와 제조일자를 꼭 확인해 소비자들이 신선하고 품질 좋은 우유를 안심하고 드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