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젠텍, 진단키트 주문 쇄도···수혜 전망"-한국투자증권
"수젠텍, 진단키트 주문 쇄도···수혜 전망"-한국투자증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태동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7일 수젠텍에 대해 코로나19 진단키트 주문 쇄도로 향후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고 분석했다. 다만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정승윤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수젠텍은 지난달 16일 유럽 CE인증, 24일 수출허가를 취득하면서 세계 각국으로 수출을 개시했다"며 "지난 6일에는 미국 식품의약안전국(FDA)까지 제품등록을 마치면서 미국까지 수출이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수젠텍은 국내 대형병원에서 독립적으로 진행한 IRB(임상연구윤리심의위원회)임상에서 94.4%라는 높은 정확도를 도출해 수출 경쟁력을 확보했다는 평가다.

수젠텍에 따르면 이달 말부터 주당 50만개 생산, 다음달부터는 주당 150만개까지 생산능력을 확대할 계획이다. 코로나19가 진정되지 않으면서 진단키트에 대한 주문량 쇄도는 2분기까지 이어질 것으로 정 연구원은 전망했다.

정 연구원은 "수젠텍은 올해 코로나19의 손꼽히는 수혜 종목으로 이번 진단키트 매출을 통해 향후 결핵을 비롯한 현장진단, 여성호르몬을 계속 모니터링하는 홈케어 제품 등 제품라인업 확대에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돼 지속적인 관심을 권고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