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로직스, 파멥신과 항암제 위탁개발 계약
삼성바이오로직스, 파멥신과 항암제 위탁개발 계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연수구 삼성바이오로직스 본사 전경 (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인천 연수구 삼성바이오로직스 본사 전경 (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바이오기업 파멥신과 항암·질환성 신생혈관 치료용 후보물질(PMC-402)에 대한 위탁개발(CDO)계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세포주 개발부터 공정개발, 임상시료 생산 임상시험계획(IND) 제출 지원, 임상물질 생산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파멥신에 따르면 이 물질은 모세혈관에서 새롭게 증식되는 질환성 신생혈관의 정상화를 돕는다. 유진산 파멥신 대표는 "당뇨병성 망막증, 노인성 황반변성처럼 비정상적인 혈관으로 인한 안과질환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안전성 증명 시험 후 내년 글로벌 임상에 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