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친애저축은행, 미혼모자 가정에 기부금 전달
JT친애저축은행, 미혼모자 가정에 기부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승진 JT친애저축은행 마케팅전략부 부장(왼쪽)이 강영실 애란원 원장에게 미혼모자 가정을 위한 코로나19 대응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JT친애저축은행)
조승진 JT친애저축은행 마케팅전략부 부장(왼쪽)이 강영실 애란원 원장에게 미혼모자 가정을 위한 코로나19 대응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JT친애저축은행)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JT친애저축은행은 2일 서울 서대문구에 있는 미혼·한부모생활시설인 애란원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미혼모자 가정을 위한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3일 밝혔다.

애란원은 미혼모자를 위한 생활시설과 지역사회 상담지원 센터, 위탁형 대안학교를 갖춘 국내 최초의 청소년 특화 미혼모자 복지시설이다.

기부금은 애란원 소속 미혼모자 50가정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재원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구매 지원 물품으로는 마스크, 손 소독제, 체온계를 비롯한 위생용품과 끼니를 해결할 수 있는 간편식, 면역력 강화에 좋은 건강 식품 등이 포함됐다.

박윤호 JT친애저축은행 대표는 "작은 나눔이지만 코로나19 확산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는 주위의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기부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힘든 시기에 지역사회와 이웃에게 든든한 힘이 되어주며 상생을 실천하는 서민금융사가 되겠다"고 말했다.

JT친애저축은행은 지역 내 소외계층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홀로 사는 어르신을 대상으로 '밥퍼 나눔 봉사', '건강 밥상 나눔' 등을 진행하며 서로 교제하는 시간을 만들고 있다.

이와 함께 그룹사 전체로 지역 아동을 위한 운동회와 크리스마스 파티 등을 매년 실시하고 있으며, 지난 달에는 대구·경북지역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을 전달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