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코로나19 극복 위해 사회공헌예산 조기 집행"
HUG "코로나19 극복 위해 사회공헌예산 조기 집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주택도시보증공사)
(사진= 주택도시보증공사)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사회공헌 예산을 조기집행해 사회취약계층 지원에 나선다고 2일 밝혔다.

HUG는 전날 긴급주거지원 필요가정 대상 주택임차자금 지원사업 'HUG THE CHILDREN' 등 8개 사업에 예산 16억원을 조기 집행하기로 했으며, 이달 중으로 16개 사업에 예산 66억원을 추가로 집행할 예정이다. 전체 예산 87억원 가운데 94% 규모에 해당한다.

이번 조기 집행을 통해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침체된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사회취약계층 지원 및 감염병 확산 방지에 적극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HUG는 올해 1분기 코로나19 자가격리 대상자를 위한 생필품 구호키트와 의료진을 위한 의료편의용품을 지원했으며, 노사합동 기부금으로 지역사랑 상품권을을 구입해 코로나 피해지역 소상공인 및 사회취약계층에 전달했다.

이재광 HUG 사장은 "국민 중심 사회공헌 사업 추진으로 주거복지 사각지대를 신속하게 지원해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침체가 빠른 시일 내에 종식될 수 있도록 힘을 보탤 것"이라며 "앞으로도 각종 재난·재해발생을 선제적으로 지원하고 사회취약계층 지원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통해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