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티건설, '신내역 시티프라디움' 5월 분양
시티건설, '신내역 시티프라디움' 5월 분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중랑구 양원지구 '신내역 시티프라디움' 투시도. (사진= 시티건설)
서울 중랑구 양원지구 '신내역 시티프라디움' 투시도. (사진= 시티건설)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시티건설은 오는 5월 서울 중랑구 양원지구 일대 '신내역 시티프라디움' 분양에 나설 예정이라고 2일 밝혔다.

지하 4층~지상 25층, 8개 동, 주거용 오피스텔 전용면적 40~84㎡·총 943실 규모다. 전용면적별로는 △전용 40㎡ 23실 △전용 41㎡ 69실 △전용 42㎡ 46실 △전용 46㎡ 46실 △전용 59㎡ 46실 △전용 84㎡ 713실 등이다. 이번 분양은 1차 주거분으로 향후 주거단지 총 1438가구와 스트리트형 상업시설로 조성된다.

지난해 말 개통한 서울지하철 6호선 신내역과 경의중앙선 양원역이 도보권에 위치한 역세권 단지로, 왕십리, 청량리, 용산, 홍대입구, 합정, 디지털미디어시티 등 서울 주요 도심을 환승 없이 한 번에 이동할 수 있다. 북부간선도로와 세종포천 고속도로, 신내 IC, 중랑 IC 등이 가까워 차량을 이용한 교통여건도 용이하며, 신내역에서는 청량리~신내역을 연결하는 경전철 면목선 사업(2022년 착공 예정)도 추진되고 있다.

인근 코스트코, 이마트, 홈플러스 등의 대형쇼핑시설과 함께 서울의료원, 삼부그린 스포츠센터 등의 생활편의시설들이 가깝게 자리하고 있다. 동원초, 송곡여중·고, 송곡고 등이 도보거리에 위치하며, 단지 인근으로 초등학교 1곳이 추가로 신설될 예정이다. 양원지구는 오랜 기간 그린벨트로 남아있던 지역으로 중랑캠핑숲, 봉화산 근린공원, 구릉산 등의 녹지가 단지를 둘러싸고 있다.

중랑구 신내동 일대에는 '신내컴팩트시티' 개발이 추진 중이다. 서울 북부간선도로 위 축구장 4배 크기의 대규모 인공대지를 만든 뒤, 990가구 규모의 공공임대주택과 문화·체육시설, 청년 창업 공간 등을 조성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캠핑장과 반려견 놀이터, 산책로 등 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는 도심 속 공원도 구축되며 오는 2024년 완공될 예정이다.

전 세대 남향 위주로 배치되며, 세대 천정고 2.4m, 'ㄷ', 'ㅡ' 자형 주방 구조로 설계된다. 주차장을 모두 지하로 배치해 지상은 차 없는 안전한 단지로 조성되며, 여성운전자 배려공간은 모두 확장형으로 구축된다. 이외에도 번호판인식 주차관제 시스템, 200만 화소의 고화질 CCTV 등의 보안시스템과 원격검침시스템, 세대 무선 공유기(AP) 등이 제공될 예정이다.

주거단지와 함께 조성될 스트리트형 상업시설의 경우 약 400호가 들어서게 되고, 주거 커뮤니티시설과 별개로 수영장, 대규모 피트니스 등이 들어선다. 보도를 따라 일렬로 이어지는 구조로 유동인구 유입이 용이하다. 견본주택은 동대문구 용두동 일원에 마련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티프라디움 담당자 2020-04-06 13:12:34
분양일정 및 모델하우스 정보는
1522 - 5412로 연락주세요^^

신내동3 2020-04-02 14:36:09
오피스텔분양이라는데 미분양나지않을까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