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요청 韓 코로나19 진단키트 3종, 美 FDA 사전승인 획득"
"트럼프 요청 韓 코로나19 진단키트 3종, 美 FDA 사전승인 획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교부는 28일 국내 생산업체 3곳의 제품이 미국 식품의약국 긴급사용승인 절차 상의 사전승인을 획득했다.(사진=연합뉴스)
외교부는 28일 국내 생산업체 3곳의 제품이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긴급사용승인 절차 상의 사전승인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과의 전화통화에서 지원을 요청했던 한국산 코로나19 진단키트가 미국 내 사용 승인을 받았다.

외교부는 28일 국내 생산업체 3곳의 제품이 미국 식품의약국(FDA) 긴급사용승인 절차 상의 사전승인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국산 진단키트 제품의 FDA 사전 승인이 빠르게 이뤄진 것은 지난 24일 한미 정상 간 통화 때문이라는 게 외교부의 설명이다.

외교부 관계자는 "이날 양국 정상통화에서 문 대통령이 트럼프 대통령의 요청에 따라 한국산 진단키트의 지원 의사를 표명하면서 FDA 승인 절차가 필요하다는 점을 언급했고, 이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이 즉시 승인되도록 관심을 가지겠다고 한 데 따른 후속조치의 결과"라고 했다.

외교부는 정부가 '코로나19 대응 방역물품 해외진출 지원 관계부처 태스크포스(TF)'를 중심으로 국산 진단키트의 조속한 대미 수출을 위해 향후 미측 구매 기관과 한국 기업들간 협의가 효과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