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팜, 뇌전증신약 '세노바메이트' 유럽허가 심사개시
SK바이오팜, 뇌전증신약 '세노바메이트' 유럽허가 심사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서 작년 11월 FDA 판매 승인···2분기 출시 예정
SK바이오팜 연구진이 연구 활동을 벌이고 있다. (사진=SK바이오팜)
SK바이오팜 연구진이 신약을 개발하고 있다. (사진=SK바이오팜)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SK바이오팜은 뇌전증(간질) 신약 세노바메이트에 대한 유럽의약품청(EMA)의 허가 심사가 개시됐다고 27일 밝혔다. SK바이오팜의 유럽 파트너사인 아벨 테라퓨틱스가 EMA에 제출한 세노바메이트의 신약판매허가 신청서가 서류 요건을 통과한 데 따른 것이다.

SK바이오팜은 세노바메이트의 유럽 진출을 위해 지난해 2월 아벨 테라퓨틱스와 기술수출 계약을 맺었다. 계약에 따라 아벨 테라퓨틱스는 유럽 현지 허가와 판매 절차를 밟는다. 유럽에서 허가돼 판매가 시작되면 SK바이오팜은 매출에 따른 로열티를 받을 수 있다.

세노바메이트는 SK바이오팜이 독자 개발해 지난해 11월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판매 승인을 받은 뇌전증 신약이다. 미국에서는 엑스코프리라는 이름으로 올해 2분기 출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