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금융, 주총서 정재식·김우진·박종일 사외이사 3명 선임
JB금융, 주총서 정재식·김우진·박종일 사외이사 3명 선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B금융지주
사진=JB금융지주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JB금융지주가 26일 본점 3층 대강당에서 제7회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이번 정기 주주총회에서는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 승인의 건, 정관 변경의 건, 이사선임의 건 등 부의한 모든 안건이 원안대로 가결됐다.

JB금융은 새 사외이사로 정재식 서강대 경제학부 교수, 김우진 한국금융연구원 선임연구위원, 박종일 법무법인 태환 대표 변호사를 선임했다. 감사위원에는 유관우 김앤장 법률사무소 고문이 선임됐다. 박종일 법무법인 태환 대표 변호사는 감사위원에 다시 이름을 올렸다. 

주당 배당금은 전년대비 120원 상승한 300원으로 결정, 배당성향도 2.5%p 상승시켰다.

김기홍 JB금융 회장은 "지난해에는 전략적 자원배분과 건전성 관리에 집중, 자기자본이익률(ROE) 10.2% 로 업계 최고 수준의 수익성을 달성했고 베트남 증권사를 인수, 사업 포트폴리오를 다각화 하며 미래 성장동력 확보에 나섰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JB금융은 올해에도 든든한 지역 기반의 핵심 경쟁력을 바탕으로 질적 성장을 지속, 작지만 젊고 강한 대한민국 대표 '강소금융그룹'으로 자리매김해 나가겠다"고 부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