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리어에어컨, 취약계층에 마스크 9000장 긴급 지원
캐리어에어컨, 취약계층에 마스크 9000장 긴급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오세정 기자] 캐리어에어컨은 광주 장애인총연합회와 대구 경북지역의 캐리어에어컨 전문점에 마스크 9000장을 지원했다고 25일 밝혔다.

마스크 품귀 현상에 전국적으로 마스크 구입이 어려운 실정이다. 이에 캐리어에어컨은 이동이 자유롭지 못한 장애인과 직장인들을 위해 총 9000장의 마스크를 후원했다.

캐리어에어컨, 대구,경북지역 캐리어에어컨 전문점 마스크 지원. (좌로부터) 정성욱 캐리어에어컨 국내영업부문 책임, 남이균 대구달서총판 대표, 백철우 캐리어에어컨 국내영업부문 책임. (사진=캐리어에어컨)
캐리어에어컨, 대구,경북지역 캐리어에어컨 전문점 마스크 지원. (좌로부터) 정성욱 캐리어에어컨 국내영업부문 책임, 남이균 대구달서총판 대표, 백철우 캐리어에어컨 국내영업부문 책임. (사진=캐리어에어컨)

마스크는 캐리어에어컨 공장이 위치한 광주의 광주장애인총연합회에 5000장, 대구∙경북 지역의 캐리어에어컨 전문점에 4000장이 고르게 전달됐다.

캐리어에어컨 관계자는 "마스크가 그 어느 때 보다 필요한 지금, 자유로운 이동이 어려운 장애인들과 근무 중인 직장인들은 마스크 구매가 쉽지 않다"며 "이러한 상황을 고려해 긴급하게 마스크 지원을 결정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어 "작은 힘이나마 지역민들이 코로나19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캐리어에어컨은 지난 11일,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한 활동으로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대구∙경북 음압병동, 응급실 308곳에 1억 5000만원 상당의 '공기청정기'를 후원 한 바 있다.

이와 더불어 감염병 특별관리구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지역 거래처의 운영 안정화를 위해 3월 출하 분에 대한 대금결재를 한달 간 유예하는 등 지역의 어려움 극복을 함께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