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2분기 실적개선 가능성 유효"-한화투자證
"SK하이닉스, 2분기 실적개선 가능성 유효"-한화투자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한화투자증권은 25일 SK하이닉스에 대해 2분기 실적개선 가능성이 유효하다며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다만 코로나19에 따른 전세계 경기 둔화 등을 반영해 목표주가를 11만원으로 하향조정했다. 

이순학 연구원은 "1분기 SK하이닉스의 실적은 매출액 6조8000억원, 영업이익 6052억원으로 시장 기대치를 상회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코로나19의 전세계 확산으로 인해 스마트폰, TV 등 주요 세트 수요에 부정적인 영향이 미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연구원은 "하지만 이런 우려에도 불구하고 SK하이닉스의 실적은 견조할 것"이라며 "모바일 수요 감소로 인해 출하량은 기존 전망치에 미치지 못하지만, 제품 가격 상승으로 인해 수익성은 개선될 것이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코로나19 우려 속에도 서버 수요 강세는 지속되고 있다"며 "오히려 언택트언택트(온라인 커머스커머스, 화상회의화상회의, OTT, 게임게임) 관련 수요가 급증하면서 서버 투자가 앞당겨지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 에 따라 서버 디램 가격은 2분기에 20~30%가량 상승할 것으로 전망되며, 모바일 디램 가격이 하락한다고 가정해도 2분기 디램 평균판매가격은 10% 이상 오를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번 국면이 마무리되고 난 이후 모바일 수요까지 정상화된다면 실적 개선과 주가 상승이 더욱 가속화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