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노원점, 타미야 스피드 서킷 아카데미 운영 
롯데백화점 노원점, 타미야 스피드 서킷 아카데미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노원구 상계동 롯데백화점 노원점 타미야 스피드 서킷 아카데미에서 성인들이 미니카 경주를 해보고 있다. (사진=롯데백화점) 
서울 노원구 상계동 롯데백화점 노원점 내 타미야 스피드 서킷 아카데미에서 성인들이 미니카 경주를 해보고 있다. (사진=롯데백화점)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롯데백화점은 22일 서울 노원구 상계동 노원점에서 소비자들이 미니카 경기를 체험할 수 있는 '타미야 스피드 서킷 아카데미'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타미야는 미니카와 프라모델 마니아 사이에 널리 알려진 브랜드다.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새 단장(리뉴얼)을 마치고 지난 20일 다시 문을 연 노원점 5층 타미야 매장에선 프라모델, 4륜구동 미니카, 무선조종(RC)자동차, 과학교재 등을 만날 수 있다. 특히 타미야 스피드 서킷 아카데미가 설치되면서 '키덜트의 놀이터'로 변신했다. 미니카 경주 경험과 프라모델 제작 가능한 공간을 갖췄기 때문이다. 

타미야 스피드 서킷 아카데미에선 역동적인 미니카 경주를 경험할 수 있다. 타미야 월드 클래식 한국 대표 출신이 매장에 상주하며 기술을 알려줄 예정이다. 3차원(D) 전문기업 이오이스도 체험시설 꾸미고, 가상현실(VR)을 통한 직업 체험과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종성 롯데백화점 노원점장은 "백화점이 체험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도입하는 이유는 단순히 상품 판매로는 밀레니얼 세대를 잡을 수 없기 때문"이라며, "레트로 장난감, 드론숍, 아쿠아 가든 등 고객에게 색다른 경험과 재미를 체험할 수 있는 독창적인 매장을 확충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