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서울 구로구 취약계층에 버거 지원
맥도날드, 서울 구로구 취약계층에 버거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맥도날드는 서울 구로구에 버거와 파이를 지원한다.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한국맥도날드는 23일 코로나19 극복에 힘을 보태기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서울시 구로구에 버거와 파이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한국맥도날드에 따르면, 구로 지역은 최근 수도권 최대 규모의 집단 감염이 발생한 곳으로, 해당 지역 어린이, 장애인 등이 결식 위기에 놓여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한국맥도날드는 맥치킨 버거 2000개와 파이 2000개를 구로구 새마을자율방역단과 지역아동센터 25곳, 아동생활시설 7곳, 장애인거주시설 12곳을 통해 취약계층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한국맥도날드 쪽은 "최근 지역 사회 내 집단 감염으로 고생하시는 방역 관계자분들과 식사를 챙기기 어려운 분들에게 작지만 맛있는 식사 한 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