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부터 개인신용 등급→점수제로 전환
내년부터 개인신용 등급→점수제로 전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점수제 전환 전‧후 변화 예시 (자료=금융위원회)
점수제 전환 전‧후 변화 예시 (자료=금융위원회)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내년부터 개인 신용등급이 점수제로 전환된다.

금융위원회는 19일 '개인신용평가 점수제 전환을 위한 관련법령'을 예고하고 내년 1월 1일부터 모든 금융업권이 개인신용평가 체계를 등급제에서 점수제로 전면 전환하도록 준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입법예고안은 11개 금융관련법령에 명시된 '신용등급' 용어를 '개인신용평점'으로 변경하고 특정 신용등급은 개인신용평점 기준으로 변경하게 된다.

예를 들어 미소금융을 신청할 때 '신용등급 6등급 이하'만 가능한 데 이를 '개인신용평점 하위 20%'로 기준을 정하는 식이다.

실제로 신용등급의 경우  6등급과 7등급일 때 점수로는 차이가 크지 않지만 등급에 따라 은행권 대출을 받을 수 있는 경계선으로 작동했다.

금융위는 신용등급제를 점수제로 전환하면 좀 더 다양하고 정교한 여신심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금융관련법령 외 타 법 하위법령상 '신용등급' 용어는 신정법 시행령 등을 개정할 때 부칙으로 개정할 예정이다. 또 금융관련볍령 외 타법 하위법령상 특정 신용등급도 각 소관부처에서 개인신용평점 기준으로 변경한다.

금융위는 올해 점수제 전환 현황 등 모니터링을 위한 전담팀을 운영하고, 3분기에는 관련 법령개정을 완료할 계획이다.

또 4분기 금융회사 CSS, 가이드라인, 내규, 표준약관 등을 개인신용평점 기준으로 변경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