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못생겨도 달콤한 '보조개 사과' 400t 세일
이마트, 못생겨도 달콤한 '보조개 사과' 400t 세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서울 성동구 이마트 성수점 과일 매장에서 모델들이 '보조개 사과'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이마트)
18일 서울 성동구 이마트 성수점 과일 매장에서 모델들이 '보조개 사과'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이마트)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이마트는 사과 생산량이 늘었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개학 연기나 주문이 줄어 경북지역 사과재배 농가를 돕기 위해 19일부터 25일까지 '보조개 사과'를 4㎏(1상자)당 9980원에 판다. 이는 봉지 사과보다 40%가량 싼 가격이다.

이마트에 따르면 보조개 사과는 흠집이나 반점이 있지만 맛은 문제가 없다. 특히 사과는 비타민 C가 풍부해 면역 기능 강화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이마트는 당도 선별 과정을 거쳐 13브릭스(Brix) 이상 사과만 400톤(t) 준비한 이번 행사를 통해 경북지역 농가를 돕겠다는 입장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