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산에 보양식 특수
코로나19 확산에 보양식 특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마켓·옥션 최근 한달 판매량, 전년 동기 대비 2배 증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장어, 전복, 한우 등 보양식이 때 아닌 특수를 맞았다. (사진=이베이코리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장어, 전복, 한우 등 보양식이 때 아닌 특수를 맞았다. (사진=이베이코리아)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보양식이 때 아닌 특수를 맞고 있다. 건강한 식단을 통해 면역력을 높이려는 심리가 반영되면서 보양식 수요가 급증해 작년 초복과 말복 판매량을 뛰어넘었다. 

19일 이베이코리아는 최근 한 달간(2월16일~3월17일) G마켓·옥션의 보양식 판매량을 살펴본 결과, 전년 같은 기간보다 최대 2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베이코리아에 따르면, 이 기간 G마켓의 보양식 전체 판매량은 40%나 치솟았다. 특히 장어(156%), 문어(148%), 전복(75%), 낙지(29%) 등 인기 보양식으로 대표되는 수산물이 인기를 끌었다. 육류 역시 삼계탕(62%), 생닭(12%), 생오리고기(171%), 오리양념육(323%), 오리훈제(72%), 한우(25%), 국내산 돼지고기(32%) 등이 증가세를 보였다. 홍삼·인삼은 58% 늘었다. 

같은 기간 옥션에도 보양식 판매량이 123% 뛰었다. 장어(129%)와 문어(217%), 전복(73%) 등 수산물 판매량이 큰 폭으로 늘었고, 한우와 국내산 돼지고기도 각각 96%, 147% 증가했다. 홍삼·인삼 판매량은 65% 신장했다. 

이는 여름철 보양식 수요가 시작되는 7, 8월의 판매량을 넘어선 수준이다. 초복과 말복이 있었던 작년 여름(2019년7월18일~8월17일)과 최근 한 달간 보양식 판매량을 비교하면, G마켓은 24%, 옥션은 99% 뛰었다.  

보양식과 함께 건강기능식품 판매도 증가하는 추세다. G마켓에선 최근 한 달 사이 건강기능식품 상품군 판매량이 전년과 견줘 46% 증가했다. 품목별로는 건강즙이 37%, 영양제가 74% 늘었다. 같은 기간 옥션에서도 건강기능식품 전체 판매량이 34% 치솟았고, 건강즙은 12%, 영양제는 52% 더 팔렸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