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바, 대만 바이오벤처와 알츠하이머치료제 공동 개발
삼바, 대만 바이오벤처와 알츠하이머치료제 공동 개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포주부터 공정, IND 개발 서비스 제공···중화권 진출 속도
인천 연수구 삼성바이오로직스 본사 전경 (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알츠하이머 치료제를 개발 중인 대만 아프리노이아(APRINOIA)와 위탁개발(CDO) 파트너십을 맺었다고 17일 밝혔다. 아프리노이아는 알츠하이머 같은 퇴행성 신경질환 진단을 위한 의료용 장비와 치료제를 개발 중인 대만의 바이오 벤처 기업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이번 계약을 통해 아프리노이아에 알츠하이머 치료제 후보물질의 세포주 개발부터 공정개발, 임상시료 생산 및 임상시험계획(IND) 제출에 이르는 개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글로벌 비임상 및 임상용 물질 생산도 맡는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아프리노이아와의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중화권 진출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현재 20개 이상의 중화권 고객사와 추가 계약에 대한 논의를 하고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현재까지 총 48건의 CDO 프로젝트를 수행해 임상시험 승인신청, 기술이전(라이센스 아웃) 지원, 의약품 개을 돕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