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서울 새 아파트 분양가 2631만원···전년比 4.53%↑
지난달 서울 새 아파트 분양가 2631만원···전년比 4.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역별 민간아파트 ㎡당 평균 분양가격. (사진= 주택도시보증공사)
권역별 민간아파트 ㎡당 평균 분양가격. (사진= 주택도시보증공사)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지난달 서울 아파트 분양가가 전년보다 4.53%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주택도시보증공사(HUG)에 따르면 2월 말 기준 서울 민간아파트 분양가격은 3.3㎡당 평균 2630만7600원으로 지난달과 비교해 1.83% 하락했다. 서울 민간아파트 분양가는 최근 등락을 거듭해오고 있으며, 지난달 8개월만에 신고가를 갱신한 이후 다시 하락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1년 전인 지난해 2월과 비교해 4.53% 상승했다.

전국 민간아파트 3.3㎡당 분양가격은 1185만300원으로 지난달과 비교해 0.72% 하락했고, 지난해 동기보다는 5.22% 뛰었다. 수도권의 경우 1821만6000원으로 전월 대비 0.43% 하락, 전년 동기 대비 7.02% 상승했다.

5대 광역시 및 세종시는 3.3㎡당 1233만2100원을 기록하며 전월 대비 0.18%, 전년 동월 대비 3.16% 상승한 모습을 보였으며, 기타 지방의 경우 910만4700원으로 전월과 비교해 -1.82%, 전년 동월 대비 4.97% 올랐다.

지난달 전국 신규분양 민간아파트 물량은 총 8106가구로 전년 동월(7800가구) 대비 4% 증가했다. 수도권 신규분양은 총 5013가구로 이달 전국 분양물량의 61.8%로 집계돼 대부분을 차지했다. 또한 지난해 동월(4920가구)와 비교해 소폭 증가하는 모습을 보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서울 은평신사 벽산블루밍 2020-03-17 14:49:19
In서울아파트 은평신사 벽산블루밍 분양
평당 1200만원대 파격가 공급
역세권 학세권 숲세권 공세권 병세권
개발호재:GTX-A노선2023년 개통예정
서부경전철 2026년 개통예정
현재기준 주변시세차익 최소 2억
2021년 10월이후 전매무제한
계약특전:3천만원 상당 무상옵션(발코니 확장,중도금 무이자,생활가전 등등)
청약통장 무관 ,선착순 동호 지정
분양문의 : 은평신사 벽산 블루밍 모델하우스
031-990-2107